search
Fl06_1212_iida_(short)

[curators' fab lab] Talk #6 Shihoko IIDA

2013.12.12-2013.12.12
Fl06_1212_iida_(short)

Shihoko IIDA

Shihoko Iida is independent curator currently based in Nagoya, Aichi, Japan. Iida joined the Tokyo Opera City Cultural Foundation in 1998 for the inauguration of its Art Gallery (TOCAG) and worked as curator until August 2009. From October 2009 to July 2011, she worked as visiting curator in Australian Centre of Asia Pacific Art in the Queensland Art Gallery, Gallery of Modern Art in Brisbane under a scholarship by the Agency for Cultural Affairs, Japan. Following to that, Iida stayed in Seoul for four months as 2011 International Fellowship Researcher, hosted by th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Korea. Iida has been working as one of co-curators for Aichi Triennale 2013 and Associate Curator for Sapporo International Art Festival 2014.

Her major projects and curated exhibitions include; Official curator for Japan participation at the 15th Asia Art Biennale Bangladesh 2012; ‘Omnilogue: Journey to the West’ (a series of co-curatorial projects organised by The Japan Foundation) at Lalit Kala Akademi Gallery No.1&No.2, New Delhi in 2012; ‘Trace Elements: Spirit and Memory in Japanese and Australian Photomedia’ (co-curated with Bec Dean, Associate Director at Performance Space, Sydney) at TOCAG in 2008 and Performance Space in 2009; ‘Rapt! 20 contemporary artists from Japan’ (co-curated exhibition organised by The Japan Foundation) held across multiple cities in Australia in 2005-2006; and ‘Wolfgang Tillmans: Freischwimmer’ at TOCAG in 2004.

이이다 시호코는 일본 아이치현의 나고야를 기반으로 하는 독립큐레이터이다. 1998 도쿄오페라시키 아트 갤러리 (TOCAG) 개관무렵 도쿄 오페라 시티 문화 재단에 입사하여 2009 8 월까지 큐레이터로 근무했다. 2009 10월부터 2011 7월까지 일본 문화청 장학금으로 퀸즐랜드 아트 갤러리, 브리즈번 현대 미술관에서 아시아 태평양 오스트레일리아 센터에서 객원 큐레이터로 일했다. 이후 2011년까지 국립현대미술관이 주최한 국제 단체 연구원으로 4 개월 동안 서울에 머물기도 했으며, 아이치 트리엔날레 2013 삿포로 국제 아트 페스티벌 2014에서 공동 큐레이터로 활동중이다.

이이다 시호코는 동안 다음과 같은 다양한 프로젝트와 전시를 기획해 왔다: 15 아시안 아트 비엔날레 방글라데시 2012 일본 큐레이터로 참여하였으며, 2012년에는 일본 국제교류재단이 주최하는 공동큐레이터 프로젝트 시리즈인 <Omnilogue: Journey to the West> 뉴델리에 있는 라잇 칼란 아카데미 No.1 No2.에서 전시했다. <Trace Elements: Spirit and Memory in Japanese and Australian Photomedia> 시드니에 있는 시드니 퍼포먼스 스페이스 부관장인 딘과 공동기획하여 2008년에는 TOCAG에서 2009년에는 시드니에서 전시를 가졌다.  재팬 파운데이션이 주관한 공동 기획 전시인 <Rapt! 20 contemporary artists from Japan> 2005년과 2006년에 걸쳐 호주의 여러 도시들에서 전시되었으며, 2004년에는 TOCAG에서 <Wolfgan Tilmans: Freischwimmer> 기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