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Fab_lab_newsletter_no8_invi

[curators' fab lab] #8 Talk with Zvonimir Dobrovic & Bruno Isakovic

2014.02.05-2014.02.05
Fab_lab_newsletter_no8_invi

크로아티아와 발칸반도의 독립 퍼포밍 아트 현황

현재 발칸반도 및 크로아티아의 독립 예술 현장에서는 수많은 젊은 예술가들이 제도권 기반의 문화적 환경에서 벗어나 전통적인 규범에 도전하면서 댄스, 연극을 비롯한 퍼포먼스 등의 영역에서 다양한 변화를 꾀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국제적인 큐레이터, 작가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새로운 에너지와 창의성의 세계는 특히 미디어 공간과 관객의 관심이라는 측면에서 더욱 눈에 띈다. 이러한 새로운 예술 활동의 흐름은 작품을 생산하고 발표하는 관행을 변화시키고자 하는 바램과 함께 이제 주요 페스티벌이나 예술기관들 안에서 소개되기 시작했다.

이러한 변화들로 Perforacje festival과 Queer Zagreb이 가능했다. 두 페스티벌 모두 지역작가를 후원하고자 하는 미션과 나아가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 등을 통해서 그들의 국제적인 인지도를 높이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 있다. 이번 Curators' Fab Lab의 여덟 번째 토크 프로그램을 통해서, 현재 크로아티아에서 이러한 인식의 대전환을 시도하는 예술가중 하나인 Bruno Isakovic와 Zvonimir Dobrovic가 Via Negativa, Room 100, Petra Kovačić, Alen and Nenad Sinkauz, Bojana Radulović, Velimir Žernovski 등 다양한 예술가들과 협력 단체들에 관한 이야기를 소개하고자 한다.

Bruno Isaković은 2003년부터 크로아티아에서 열린 “퀴어 자그레브 페스티발 Queer Zagreb festival”의 프로그램디렉터이자 설립자이다. 이 축제는 관객과 언론에 의해 혁신적이고 진보적이며 최첨단을 달리는 축제로 평가되고 있으며 자그레브의 주요 국제 이벤트중 하나로 발돋움 하였다. 현재 세계 각국에서 모인 150여명이 넘는 작가들과 협력 단체들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2009년부터 그는 축제 “퍼포레이션스 페스티발 Perforations Festival”을 기획하였다. 이 축제는 발칸반도 지역의 여러 비공식 네트워크 조직과 제작자들로 창조적인 지역사회를 구축하고 협력하며 동시에 젊은 신진작가들에게 국제적인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매 해 중부 및 동부 유럽 작가들로 구성된 20여개의 새로운 작업들이 자그레브를 비롯해 리예카, 두브로부니크에서 소개된다.

Zvonimir Dobrovic는 2012년 Andre von Ah와 함께 다양한 국제적인 작가들과 미국 작가들로 구성된 “퀴어 뉴욕 인터내셔널 아트 페스티발 Queer New York Internatinoal Arts Festival”을 설립 및 기획하였다.

* Bruno Isaković

Bruno Isaković은 자그레브에서 태어났으며 암스테르담에서 현대무용을 전공했다. 자그레브 현대무용 스튜디오의 멤버로서 다양한 안무가들과 일하며 자신의 퍼포먼스를 개발하고 댄스 워크숍을 개최하고 있다. 2013년을 시작으로 2015년까지 그는 크로아티아, 네덜란드, 스페인, 이탈리아의 댄스 페스티발, 현대미술관 등이 협력하는 국제 EU 기금 프로젝트 "퍼포밍 젠더 프로젝트 Performing Gender Project"멤버로 활동하며 레이나 소피아 박물관 (Reina Sofia Museum)에서 장소 특정성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브루노는 유럽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국제 마스터클래스 및 자그레브 댄스 아카데미에서 현대무용을 가르치고 있다. 


"Independent performing arts landscape in Croatia and the Balkans"

The current Balkan and Croatian independent art scene has sparked a lot of interest from international curators and artists due to the fact that numerous young artists have created work that challenges traditional norms, repositioning performance art, as well as dance and theater within the mainly institutional cultural landscape. A parallel world of new energy and creativity has become very visible and influential in terms of media space and audience attention. This new wave of artists is becoming ready to enter the major festivals and arts institutions with a hope to change the current artistic practice of producing and presenting work. Some initiatives that helped make this transgression have been Perforacije festival and Queer Zagreb, both having a mission of supporting local artists and working on their further international visibility through different programs and special events. One of these artists that is changing the paradigm in Croatia is Bruno Isakovic. The talk will focus also on other artists and companies such as Via Negativa, Room 100, Petra Kovačić, Alen and Nenad Sinkauz, Bojana Radulović, Velimir Žernovski.

Queer Zagreb festival has been taking place in Croatia since 2003. The Festival grew to be one of the major international events in Zagreb with a program that has been recognized by the audiences and the media as innovative, progressive and cutting edge. Queer Zagreb presented over 150 artists and performing companies from all over the world. In 2009 he created Perforations Festival, an informal network of organizations and producers from the Balkans region with the goal to initiate and promote regional cooperation and create local and international opportunities for young and emerging artists. The new commissions and productions are then presented at the annual Perforations Festival that takes place in Zagreb, Rijeka and Dubrovnik, programming more than 20 new works by artists from Central and Eastern Europe.

In 2012 Zvonimir co-founded and has been co-curating with Andre von Ah the Queer New York Internatinoal Arts Festival which presents numerous international and local US artists.

Bruno Isaković was born in Zagreb, graduated contemporary dance in Amsterdam. In Zagreb he is also a member of Contemporary Dance Studio and works with different choreographers, creates his own performances and holds dance workshops. In 2013 – 2015 he is one of the participants in the international EU funded project Performing Gender which involves Contemporary Art Museums and Dance festivals from Italy, Spain, The Netherlands and Croatia for which he is creating a special site specific performance in Reina Sofia Museum in Madrid.

Bruno’s work has toured extensively in Europe as well as Asia. He teaches contemporary dance at Zagreb Dance Academy and holds master classes internationally.

* Bruno’s performance will be presented on 6 Feb. at Common Center.

More info. http://commoncenter.kr/exhibitions/262014-denuded-by-bruno-isakov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