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ec%98%a8%eb%9d%bc%ec%9d%b8_%ed%99%8d%eb%b3%b4%eb%ac%bc1_%ed%86%a0%ed%83%88

박파랑의 Art Afternoons #1_클래식 서양미술사/근대를 읽는 눈

2015.09.09-2015.11.18
%ec%98%a8%eb%9d%bc%ec%9d%b8_%ed%99%8d%eb%b3%b4%eb%ac%bc1_%ed%86%a0%ed%83%88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3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5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7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8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9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10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11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13
%ec%95%84%ed%8a%b8%ec%95%a0%ed%94%84%ed%84%b0%eb%88%88_%ed%83%9c%ea%b7%b8%ec%9d%b4%eb%af%b8%ec%a7%8014

박파랑
고려사이버대학교 예술경영학과 겸임교수

홍익대학교 예술학과와 동대학원을 졸업하고 미술사학과 박사과정을 마쳤다. 공공미술관과
갤러리 등에서 10여년간 큐레이터로 일하며 80여회의 국내, 국제 전시를 기획하고 진행했다.
피에르&쥘의 한국 최초 전시를 진행했으며, 일본 교토근대미술관과 협업으로 패션과 신체에
관한 담론을 건축과 패션 그리고 미술 등 장르간 융합으로 구현한 전시를 통해 차세대 
기획자로 주목받은 바 있다.
학교로 돌아간 후에는 다양한 층위의 시민 아카데미 구축이라는 새로운 관심사에 몰두, 이를
토대로 인천 해든미술관(2013)과 홍익대 문화예술교육원(2014)의 교육프로그램 기획
컨설팅에도 참여했으며 기업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혁신과 예술에 관한 강의와 저술활동을
통해 미술사의 창조적 소통방식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
저서로 <어떤 그림 좋아하세요>와 <큐레이터와 딜러를 위한 멘토링>이 있으며 '컬렉터'를
둘러싼 인문학적 고찰에 관한 세번째 책을 집필 중이다. 그 밖에 네이버캐스트에 '컬렉터로
보는 문화사' 시리즈 집필, KBS 2부작 <백남준-굿모닝 미스터 오웰 30년>(2014)의 기획
에도 참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