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                                                       37

오늘날까지 페루와 볼리비아 고원 원주민의 생존은 라마에 크게 의존하고 있다. [이는]경제적인 독립을 위해 중요했을 뿐 아니라, 토착민들의 믿음의 체계에서 낙타류가 중심적인 역할을 해왔기 때문이다.16세기 스페인사람들은 볼리비아 라마모(毛)가 스페인 양모보다 품질이 좋았음에도 불구하고, 수 십년에 걸쳐 식민지 이전 라마수의 10%만 남기고 몰살시켰다. 안데스의 양치기들은 무리에서 개별 동물들을 묘사할 수 있는 종(種)분류법demotic taxonomy을 개발했다.

 Read more

People of refinement, Goethe says, disliked bright colours, which were for “uncivilized nations and children”, instead wearing black for men. Despite some times being portrayed as devilish, it now signifies the cool self-discipline of the wearer.

괴테가 말하기를, 교양있는 사람들은 “비문명적인 국가와 아이들”이 좋아하는 밝은 색상을 싫어하며, 대신 남성들은 검은색 옷을 입는다고 했다. 한 때는 검은 옷을 입는 것이 악마적인 것처럼 묘사되었지만, 그것은 지금은  냉철한 자기 수양을 나타낸다.

 Read more

 September 5th was designated 1983 in Bolivia as International Indigenous Women’s Day in honour of Aymarán military leader Bartolina Sisa Vargas and of the indispensable role played by generations of indigenous women in the 500-year struggle for decolonisation.

1983년 볼리비아에서는 9월 5일을 국제토착여성의날 International Indigenous Women’s Day 로 지정하여 아얄라 Aymarán 군 지도자 바르톨리나 시사 바르가스 Bartolina Sisa Vargas 에게 경의를 표하고, 500년간의 탈식민화 투쟁에서 토착 여성들이 했던 없어서는 안될 중요한 역할을 기억했다.

 Read more

What I understand is that culture belongs to the person who lives it. It doesn’t belong to he who stopped living. I see that there are many cultures, or many customs, that have disappeared, but, nevertheless, they say, it is ours but they don’t live it anymore. They’ve changed their ways of celebrating, their clothing, everything has changed. And where they have their past, they only have a museum, a doll dressed up, that is like that. But not in Taquile, it is still alive, it is walking. Well, Taquile in this case would be like a living museum.

내가 이해하는 바로 문화는 그 문화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에게 속하며, 문화 안에서 살지 않는 사람들의 것이 아니다. 나는 많은 문화와 관습들이 사라져 가는 것을 봤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사라진] 문화나 관습이 자신들의 것이라 말한다. 그들이 축하하는 방식, 옷, 모든 것이 바뀌었다. 유일하게 그들의 과거가 존재하는 곳은 박물관이나 전통 옷을 입은 인형들에서다.  그러나 타킬레Taquile에서는 문화가 여전히 살아서 걸어다니고 있다. 타킬레는 살아있는 박물관이라 할 수 있다.

 Read more